보도자료

제31회 저작권 열린포럼 개최의 작성자, 작성일, 내용을 제공합니다.
제31회 저작권 열린포럼 개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6.03
링크
파일

보호원-숭실대, 제31회 저작권 열린포럼 개최

- 소프트웨어, 그리고 저작권 보호의 미래를 논하다 -


한국저작권보호원(원장 윤태용, 이하 보호원)과 숭실대학교(총장 황준성, 이하 숭실대)가 공동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는 ‘제31회 저작권 열린포럼’이 3일 숭실대 한경직 기념관에서 열렸다. 


 사전행사로 보호원과 숭실대는 건강한 저작권 이용문화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소프트웨어 및 저작권 보호를 위한 상호협력 △최근 소프트웨어 및 저작권 이슈에 관한 정보 공유와 세미나・포럼 등 공동 개최 △저작권 인식 개선을 위한 홍보 및 캠페인 공동추진 등이다. 


 이번 열린 포럼은 지난해 정부에서‘SW 중심대학’으로 선정한 숭실대에서 4차 산업혁명의 근간이 되는 소프트웨어와 저작권 보호의 미래를 논하는 자리로 특히 의미가 깊었다. 


 이날 첫 번째 주제 발제에서는 보호원 정재용 팀장이 실제 단속현장에서 접했던 소프트웨어 저작권 침해 유형과 사례들을 소개하여 소프트웨어 전공생들로부터 큰 관심과 호응을 얻었다.


 두 번째 발제에서는 엘에스웨어의 신동명 이사가 소프트웨어 라이선스관리 이슈와 분쟁 사례들을 소개하고, 저작권 보호 방안으로 소프트웨어 패키지 정보 교환 기술(SPDX)과 이에 기반한 라이선스 유통 추적 기술 등을 발표하여 향후 IT 산업계에 진출할 대학생들에게 실무적인 도움을 주었다.

 * SPDX(Software Package Data eXchange) : 소프트웨어에 배포되는 라이선스 사용권에 대한 정보를 문서화하는 데 사용하는 파일 포맷 형식


 보호원 윤태용 원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 핵심기술인 소프트웨어의 저작권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앞으로 더 많은 대학과 소통하며 저작권 열린포럼을 함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공공누리와 CCL 안내입니다.
공공누리/CCL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2019 저작권 보호 리포터즈 모집
다음글 저작권 침해대응 종합상황실, 저작권 보호 선진사례로 인정받다

페이지
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