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한국저작권보호원, 2019 저작권 보호 8대 이슈 선정의 작성자, 작성일, 내용을 제공합니다.
한국저작권보호원, 2019 저작권 보호 8대 이슈 선정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1.16
링크
파일

한국저작권보호원, 2019 저작권 보호 8대 이슈 선정

- ‘SNS 상 저작물 공유로 인한 저작권 침해’가 1위에 올라 -


한국저작권보호원(원장 윤태용, 이하 보호원)은 2019년 한 해 동안 사회적으로 이슈가 될 주요 저작권 주제를 전망한 ‘2019 저작권 보호 8대 이슈(이하 8대 이슈)’를 16일 발표하였다. 


보호원은 ‘8대 이슈’ 선정을 위해 저작권 분야의 산업계와 학계, 유관기관을 중심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했으며, 설문 결과를 토대로 각 분야별 전문가와의 심층면접 조사도 진행했다고 밝혔다. 


‘8대 이슈’ 1위에는 유튜브, 페이스북과 같은 ‘SNS 상 저작물 공유로 인한 저작권 침해(16.3%)’가 올랐으며, ‘1인 미디어 방송에서의 저작권 침해(14.4%)’ 이슈가 그 뒤를 이어 2위를 차지했다. 


보호원 관계자는 ‘SNS 상 저작물 공유’가 콘텐츠 주요 유통 채널로서 그 파급력이 크고, ‘밴드’ 앱과 같은 폐쇄적인 환경에서의 저작물 공유에 대한 신고도 증가하고 있어 8대 이슈 1위에 선정된 것으로 분석했다.

 

2위를 차지한 ‘1인 미디어 방송에서의 저작권 침해’도 1인 콘텐츠 제작자가 증가함에 따라, 제작자의 저작권 인식 부족으로 인한 타인 콘텐츠 모방 사례도 늘어 분쟁이 가열될 것으로 전망돼 주목을 받았다. 


공동 3위에는 ‘해외 불법사이트에서의 저작권 침해(11.3%)’와 ‘인공지능(AI) 창작물의 보호(11.3%)’가 선정되었다. ‘해외 불법사이트에서의 저작권 침해’는 현재 국내에서 사이트 접속을 막는 ‘접속차단’ 조치를 하고 있으나, 우회접속과 대체사이트 등장, 차단절차의 신속화 등이 해결해야할 문제로 꼽혔다. 또한, 인공지능(AI)기술의 발달로 AI 창작물들이 활성화·대중화됨에 따라 ‘인공지능(AI) 창작물의 보호’에 대한 관심도 높아질 것으로 보여 공동 3위에 올랐다. 


이밖에도 4차 산업 혁명의 핵심 키워드인 ‘빅데이터의 저작권 면책 도입 논의(9.9%)’와 ‘블록체인 기술을 통한 저작권 보호(6.8%)’가 5위, 6위로 나란히 순위에 올랐으며, 신 EU저작권 규정 상 저작권 침해 책임 강화(5.7%)가 7위, 공연저작료(4.9%) 등 기타가 8위로 ‘8대 이슈’에 선정되었다. 


보호원 윤태용 원장은 “2019년을 시작하는 지금 ‘저작권 보호 8대 이슈’를 전망해봄으로써 급변하는 저작권 환경 속에서 주도적으로 전략적 대응방안을 마련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2019 저작권 보호 8대 이슈’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보호원 홈페이지(www.kcop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공누리와 CCL 안내입니다.
공공누리/CCL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한국저작권보호원, 저작권 보호 캐릭터 '바로' 개발
다음글 디지털포렌식기술로 저작권침해 해외방송(IPTV) 운영자 검거 활약

페이지
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평가